[현장] 한국면세점협회 '포스트 코로나, 면세점 산업의 변화와 과제' 세미나 성료
상태바
[현장] 한국면세점협회 '포스트 코로나, 면세점 산업의 변화와 과제' 세미나 성료
  • 민병권
  • 승인 2021.06.10 1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월 코로나19 감염병 대유행이 시작되고 전 세계 산업 경제는 전에 없던 기나긴 위기의 터널에 진입했다. 그리고 올해 초 코로나는 종식이 아닌 일상의 독감처럼 동반 개념의 '위드코로나'로 불렸다.

어느새 1년 6개월...끝이 보일 것 같지 않던 위기의 긴 터널 끝에 글로벌 백신 확대와 가파른 접종률 상승은 '코로나 종식'이라는 희망의 끝을 보이기 시작했다.

10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고용진 국회의원이 주관하고, 한국면세점협회·한국관광학회·한국관세학회·중앙일보 4개 기관이 주최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내 면세점 산업의 변화와 과제' 국회 세미나가 여의도 전경련 회관에서 성료했다.

고용진 국회의원은 "코로나 시대, 종식이 보이지 않았던 긴 터널의 끝이 곧 도래하는 것 같다"며 "코로나 출구가 보이는 시대에 전망과 계획을 토의할 때가 온 것 같다"고 환영사를 대신했다.

더불어민주장 고용진 의원
더불어민주장 고용진 의원

이어 "면세 산업의 발전과 성장은 특정 집단의 특수한 이익이 추구되는 것이 아닌, 여행·관광 산업과의 연계를 통해 K-브랜드를 전 세계로 알리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장병권 호원대 부총장을 좌장으로 한 세미나가 진행되는 동안, 행사에 참여한 면세·관광·여행 산업 관계자들의 표정도 사뭇 결연했다. 정부의 면세산업 정책 지원에 관한 면세 업계 요구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내 면세점의 나아갈 길 주제 발표에선 관심이 집중됐다.

한국면세점협회 이갑 회장은 인사말에서 "코로나19가 가져온 사회·경제적 변화는 면세점 산업의 근원적 변화(Deep Change)와 대전환을 요구하고 있다"며 "한국 면세 산업은 침체된 시장의 회복과 재도약을 준비해야 하는 시대적 과제에 당면했다"고 전했다. 이어 "면세산업 발전을 가로막고 있는 성장 장벽은 면세점 산업의 디지털 혁신 전환을 제약하는 법"이라고 강조했다.

한국면세점협회 이갑 회장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한국면세점협회 이갑 회장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이 회장은 "면세산업 위기와 관련 산업의 붕괴를 가져온 위드코로나 시대를 지나 '비격리 여행권역' 확대와 국가 간 여행 제한 완화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가 도래하고 있음을 의미한다"며 "비대면 소비확대에 따른 디지털 역량을 키우고 항공·여행·관광 산업과 정부의 정책 지원이 한 방향으로 가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국내 면세 산업의 변화와 과제 국회 세미나는 중요한 2가지 중요한 주제로 진행됐다.

제 1주제 세미나에서는 글로벌 면세산업 분석 전문가로 알려진 마틴 무디 회장이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한 '코로나 시대, 세계 면세점시장 흐름과 전망'에선 코로나 대유행 전과 후, 그리고 향후 면세업계가 해야 할 과제에 대해 무디 회장의 날카로운 분석을 접할 수 있었다.

무디 회장은 면세업의 판도를 바꿔버린 한류 마케팅의 진화과정과 K-뷰티, 디지털 혁신 및 그 우수성 홍보에 앞장서고 있는 한국 면세점 산업의 리더십 발전과정을 언급했다.

그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글로벌 면세시장을 한국이 선도할 것이다"라며 "글로벌 여행 면세업계에서 한국 면세점 산업이 현재의 입지를 유지하고 성장하려면 코로나 대유행을 포함해 몇 가지 난관을 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세미나에선 인하공전 김재호 교수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내 면세점 산업의 변화와 과제'를 제 2주제로 진행했다.

김 교수는 현재 급성장하고 있는 중국 하이난섬의 면세산업 성장을 언급하며, 면세 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지원체계 구축'을 촉구했다.

종합토론 시간에는 사회 각 분야 패널들의 국내 면세산업의 변화와 과제에 대한 전문가 의견을 들을 수 있었다.

각 분야 전문 패널들이 면세산업 전반에 걸친 의견을 제시하고 있다.
각 분야 전문 패널들이 면세산업 전반에
걸친 의견을 제시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에선 10일 단 하루 세미나를 위한 내용 채우기가 아닌, 각 분야 전문가들이 사전에 모여 많은 시간을 고민하고 연구한 결과물이란 점을 각 패널들의 발표 내용 면면에서 찾아볼 수 있었다.  

한국면세뉴스는 이번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내 면세점 산업의 변화와 과제' 국회 세미나와 관련해 '비욘드 코로나 (Beyond Corona)'란 주제로 면세·항공·여행 산업 전반에 걸쳐 산업이 당면한 과제와 정부 정책지원 방향에 대해 깊이있는 연재 기획을 보도할 예정이다.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