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베스티안재단과 화상환자 지원..."ESG활동으로 사회가치 확산"
상태바
티몬, 베스티안재단과 화상환자 지원..."ESG활동으로 사회가치 확산"
  • 박주범
  • 승인 2021.12.31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몬의 소셜기부 신규 파트너로 화상 환자들을 지원하는 ‘베스티안재단’이 새롭게 참여한다.

베스티안재단은 2011년 설립된 화상전문재단으로 저소득 화상환자 의료비 지원과 화상예방·인식개선 교육, 정서지원사업 등으로 화상사고 없는 안전한 세상 만들기에 앞장 서고 있는 공익재단이다.

티몬은 내달 16일까지 화상 사고로 수 차례 이상 수술을 받아야 하는 ‘생후 9개월 별이’와 저온화상으로 고통받는 ‘김영수 어르신’ 등 화상환자들을 위한 소셜기부를 진행한다. 2000원부터 1만원까지 자유롭게 기부할 수 있으며, 모금액은 수수료와 사업비 등을 제하지 않고 전액 전달한다.

이수현 티몬 홍보실장은 “앞으로 고객과 파트너 모두를 아우르는 플랫폼으로서의 강점을 ESG활동에 더해 공정과 상생을 기반으로 한 사회적 가치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