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용산 이전이 미신이라는 송영길, 허위 유포에 사과해야"
상태바
국민의힘, "용산 이전이 미신이라는 송영길, 허위 유포에 사과해야"
  • 박주범
  • 승인 2022.05.22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세하는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왼쪽)와 오세훈 후보(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은 22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가 대통령실 용산 이전이 '미신 의존'이라고 주장한 것에 대해 망언이라며 규탄했다.

박형수 중앙선대위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여당 대표를 역임하고 서울시장을 하겠다는 분이 미신 운운하며 허위사실을 유포한 것은 딱한 선거 판세를 고려하더라도 결코 용납할 수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전혀 근거 없는 낭설이자 허위사실 유포로 선거법상 범죄에 해당한다"고 비판했다.

박 대변인은 "청와대의 용산 이전은 객관적 장단점과 현실적 어려움, 비용 문제 등에 대해 인수위에서 치열한 논의와 검증을 거쳐 결정된 가장 이성적인 선택"이라며, "송 후보는 당장 망언에 사과하고 빠른 시간 내 거취를 결정하라"고 촉구했다.

송 후보는 전날 송파구 유세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미신에 의존해서 멀쩡한 청와대를 놔두고 용산에 가겠다고 고집을 피우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