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톡스, 글로벌 사회공헌 캠페인 ‘팀2022’ 활발
상태바
메디톡스, 글로벌 사회공헌 캠페인 ‘팀2022’ 활발
  • 박주범
  • 승인 2022.05.20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4월 몽골 의료진 약 100여명이 보툴리눔 톡신을 활용한 뇌성마비 환우의 재활 치료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지난해 4월 몽골 의료진 약 100여명이 보툴리눔 톡신을 활용한 뇌성마비 환우의 재활 치료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메디톡스(대표 정현호)는 글로벌 사회공헌 캠페인 ‘팀2022’ 일환으로 몽골국립의과대학(MNUMS)과 몽골 지역 내 소아 뇌성마비 환우들의 첨족기형 치료를 지원하는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팀2022는 메디톡스가 보툴리눔 톡신 기업이라는 점을 활용해 전세계 소아 뇌성마비 환우의 첨족기형 치료에 도움을 주고자 2018년 출범한 글로벌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메디톡스는 팀2022의 후원 국가로 몽골을 선정했으며, 이후 국내 등으로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한 바 있다.

메디톡스는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몽골국립의과대학과 함께 몽골 지역 내 뇌성마비 환우 700여명의 재활 치료를 지원했으며, 재활의학과 전문 의료진 및 물리치료사 약 150명을 대상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국내 의료진들의 다양한 시술 경험 및 노하우를 전파했다.

메디톡스 주희석 부사장은 “전세계 아이들이 질병과 질환에 대한 고통 없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의 핵심 요소인 지속성을 확보하는데 전사적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첨족기형은 근육의 경련성 마비로 인해 걸음을 걸을 때 발가락으로 걷는 이상 보행을 뜻한다. 세계적으로 매년 십만 명 이상이 선천적으로 가지고 태어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사진=메디톡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