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깔수록 매력, 구교환' 까르띠에 뮤즈로 변신...괴이도, 길복순도 뉴타입~
상태바
'깔수록 매력, 구교환' 까르띠에 뮤즈로 변신...괴이도, 길복순도 뉴타입~
  • 박홍규
  • 승인 2022.05.20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구교환이 까르띠에 뮤즈로 변신하며 에스콰이어 표지를 장식했다. 구교환의 첫 커버 화보로 알려진 이번 프로젝트는 까르띠에와의 협업으로 이뤄졌다. 

구교환은 포멀하면서도 남성미 넘치는 착장에 까르띠에 아이콘 컬렉션을 장착했다. 그는 각 씬의 무드와 착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집중력으로 보여줬다. 

또 특유의 재치와 독창적 발상은 인터뷰에서도 드러난다. 그는 얼마 전 백상예술대상에서 'D.P.'로 수상한 TV 부문 남자 신인 연기상에 대해 “신인상은 늘 응원처럼 느껴진다”며 “매번 새롭게 보여서 준 거라고, 나 혼자 오해하고 있었다”는 독특한 해석을 남겼다.  

상을 안겨준 D.P.의 한호열 캐릭터에 대해서는 “유머의 힘을 잘 알고 있는 것 같은 친구라서 나도 아주 좋아하는 캐릭터”라며, 수상소감에서 인용한 한호열의 대사 “형은 뉴타입이야”와 관련해 새로운 시도가 자신에게 어떤 의미인지 이야기하기도 했다. 

최근 공개된 티빙 드라마 '괴이'에 대한 이야기도 이어졌다. 절망에 빠진 인물이면서도 유머러스한 면모를 가진 정기훈 캐릭터에 대해 그는 “내게 희극과 비극은 늘 공존하는 것 같다”며 본인의 연기 접근법에서는 감정을 정확히 분류하는 게 오히려 더 어렵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외에도 최근 연출한 단편 영화에 대한 이야기, 인간을 관찰 하고 싶어하는 연출 철학, 최근 활동 방향에 대한 생각까지 다양한 내용이 이어진다. 

또 구교환은 넷플릭스 '길복순', 영화 '탈주' '신인류 전쟁: 부활남'에 잇달아 캐스팅되며 거침없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에스콰이어 6월호 등에서 보다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에스콰이어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