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데믹 이노베이션이란 이런 것' ... H&M 이노베이션 서큘러 디자인 스토리 
상태바
'팬데믹 이노베이션이란 이런 것' ... H&M 이노베이션 서큘러 디자인 스토리 
  • 박홍규
  • 승인 2021.11.1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M이 ‘이노베이션 서큘러 디자인 스토리’(Innovation Circular Design Story)를 공개한다. 이 컬렉션은 지속가능성과 즐거움, 두 가지 테마를 기념하고 있으며 최첨단 재활용 소재와 향후 재활용이 가능한 소재를 사용해 제작됐다. 

적응성과 활용을 극대화 하는 것에 중점을 둔 이번 컬렉션은 순환적인 생산에 대한 H&M의 의지를 보여주다는 평가다.

이번 컬렉션을 기념하기 위해 노르마니(Normani), 지지 하디드(Gigi Hadid)와 카이아 거버(Kaia Gerber)와 함께 파티를 준비하는 ‘드레스업’의 즐거움을 보여주었다.

H&M의 ‘이노베이션 스토리즈(Innovation Stories)’는 앞선 아이디어와 혁신적인 제작에 중점을 둔 획기적이며 새로운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로, ‘이노베이션 서큘러 디자인 스토리’는 해당 이니셔티브에서 선보이는 가장 최신 컬렉션이다. 

사진 H&M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