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신세계백화점·SSG닷컴 협력사 납품대금 2200억 조기 지급
상태바
이마트·신세계백화점·SSG닷컴 협력사 납품대금 2200억 조기 지급
  • 민병권
  • 승인 2022.01.17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와 신세계백화점, SSG닷컴 등은 2022년 설을 맞아, 중소 협력업체들의 자금 운용에 도움을 주기 위해 2,200여억 원 규모의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조기 지급되는 대금은 이달 28일과 2월 10일, 15일 정산분으로 이를 최대 19일 앞당겨 설 연휴 전인 1월 27일에 지급할 계획이다.

이마트는 총 1100억 원에 달하는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이마트 관계자는 “협력업체들이 명절 때 상여금과 임금, 원자재대금 등 자금 소요가 많이 발생하는 것에 착안해, 중소 협력회사와의 상생을 위해 오래전부터 명절에 앞서 상품대금의 조기 지급을 시행해 왔다”며 “지난 2008년부터는 중소 협력회사의 납품대금을 100% 현금으로 결제해 협력업체의 원활한 자금 조달을 돕고 있다”라고 말했다. 

신세계백화점은 2300여 개 협력업체에 약 500억 원의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할 계획이다. 

이번 설 대금 지급은 설 연휴 전인 27일에 지급하기로 해 대금 지급을 14일 앞당겼다. 

신세계백화점은 업계 최초로 지난 2010년부터 협력회사의 납품대금을 100% 현금 결제해 오며 협력업체들이 자금을 원활하게 조달하는 데 도움을 줘 왔다. 

SSG닷컴도 중소 협력사와의 상생을 목적으로, 총 8376개 협력업체에 상품대금 620여억 원을 조기에 지불한다. 

SSG닷컴은 2월 10일, 2월 15일 자 상품대금을 최대 19일 단축해 마찬가지로 1월 27일에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사진=각사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