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금융소비자부문, 자매결연마을 농촌 일손 도와
상태바
NH농협 금융소비자부문, 자매결연마을 농촌 일손 도와
  • 박주범
  • 승인 2021.11.10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이수경 부행장(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과 직원들이 10일 양평군 소재 다대리 마을을 방문해 일손돕기 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이수경 부행장과 직원들은 수확철을 맞아 경기도 양평군에 소재한 다대리 자매결연마을을 방문해 농촌 일손을 도왔다.

임직원들은 도리깨를 이용한 콩털기 작업과 마을회관 정비 등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이수경 부행장은 “지난 여름에 금융소비자보호부문 직원들이 직접 심은 작물을 수확하게 되어 더욱 큰 보람을 느낀다”라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손부족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는 든든한 민족은행이 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NH농협은행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