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2022 SS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 60년대 컬러 블로킹 돋보여  
상태바
디올, 2022 SS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 ... 60년대 컬러 블로킹 돋보여  
  • 박홍규
  • 승인 2021.10.06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올(Dior)’이 2022 봄-여름 여성 레디-투-웨어 컬렉션을 공개했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1960년대 마르크 보앙(Marc Bohan)이 하우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활동했던 시기를 재해석해, 이번 컬렉션을 통해 컬러 블로킹으로 다양한 컷과 그래픽 효과를 선보인다.

이번 컬렉션에 숨겨진 환상적인 세계는 호기심과 열정, 탐험으로 가득한 패션쇼를 담았으며, 1947년 뉴 룩과 마찬가지로 패션계를 완전히 뒤바꾼 컬렉션이라 말했던 Slim Look 컬렉션의 정신을 강조하고 있다.

이번 패션쇼의 무대는 다채로운 컬러들로 자신의 작품 철학을 반영하며 패션쇼의 시나리오를 구상한 이탈리아 아티스트 안나 파파라티(Anna Paparatti)의 공간적 기하학과 놀이를 연상시키는 공간이 마련돼 진행됐다. 이번 디올 컬렉션에는 디올 글로벌 앰버서더 블랙핑크 지수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컬렉션과 관련된 더 많은 자료들은 디올 공식 SNS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디올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