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그룹 김윤 회장, 임직원 150여명과 경북 문경 조령산 등반
상태바
삼양그룹 김윤 회장, 임직원 150여명과 경북 문경 조령산 등반
  • 박홍규
  • 승인 2019.10.2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양그룹은 창립 95주년을 맞아 김윤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이 지난 18일 경북 문경 조령산에 올랐다고 밝혔다.


삼양그룹의 창립 기념 산행은 지난 2007년 청계산 등반을 시작으로 올해로 12회째를 맞았다. 김 회장은 매년 계열사 대표를 비롯한 주요 임원들과 신임팀장, 퓨쳐 리더(Future Leader), C&C(Change & Challenge)위원, 신입사원 등과 함께 산을 오르며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김 회장과 함께 이번 산행에 참가한 직원들은 그룹의 미래와 변화를 주도하는 인재들로 꼽힌다. 


퓨쳐 리더는 그룹 내에서 차세대 리더로 양성하는 직원이다. 업무 성과뿐 아니라 역량, 리더십 등을 다면 평가해 선정된다. 


C&C위원회는 사내 문제 발굴, 제도 개선 등 그룹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는 모임으로 5년차 이상, 10년차 이하의 젊은 직원들로 구성됐다.


김 회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최근 빠르게 변화하는 국내외 환경을 정확히 파악하고 맡은바 임무를 다해줄 것"을 당부하며 "융·복합 및 오픈이노베이션을 전략을 통해 지속 가능한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삼양그룹은 기업문화부터 사업포트폴리오에 이르기까지 그룹 전 영역에서 변화와 혁신을 추진 하고 있다. 최근에는 ‘글로벌 시장 확대, 스페셜티(고기능성) 제품 확보, 신사업 추진’을 목표로 ‘융합, 오픈이노베이션, 디지털 혁신’에 주력하고 있다.


사진=삼양그룹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