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정의 "Arm·삼성전자 협력 위해 한국 방문", 이재용 "무슨 제안을 하실꺼 같다" 
상태바
손정의 "Arm·삼성전자 협력 위해 한국 방문", 이재용 "무슨 제안을 하실꺼 같다" 
  • 박홍규
  • 승인 2022.09.2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정의(孫正義·일본명 손 마사요시)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이 한국을 방문해 삼성전자와 소프트뱅크 산하 Arm(암)의 제휴 가능성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22일 보도했다. 

3년 만에 한국을 방문하는 손 회장은 "이번 방문에 대한 기대가 크다. 삼성과 Arm 간 전략적 협력에 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고 소프트뱅크 대변인이 전했다.

손 회장은 소프트뱅크가 대주주인 영국 반도체 설계회사 Arm을 미국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에 400억달러에 매각하려는 계획이 규제 당국 등의 반대로 무산된 이후 미국 나스닥 상장에 우선순위를 두고 있다고 지속적으로 밝혀 왔다.

Arm은 컴퓨터 중앙처리장치(CPU),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등 반도체 설계 핵심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그동안 삼성전자의 유력한 인수·합병(M&A) 대상 후보군으로 꾸준히 거론돼 왔다.

한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제일모직-삼성물산 부당합병 의혹 등으로 22일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리는 1심 속행공판에 출석했다. 

앞서 전날 이재용 삼성 부회장은 기자들과 만나 Arm 인수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다음 달에 (일본 소프트뱅크그룹) 손정의 회장께서 서울에 오실 것"이라며 "아마 그때 무슨 제안을 하실 것 같은데, 잘 모르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