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2년 연속 경영실적평가 ‘A등급’ 획득..."코로나 위기 극복에 높은 평가"
상태바
신용보증기금, 2년 연속 경영실적평가 ‘A등급’ 획득..."코로나 위기 극복에 높은 평가"
  • 박주범
  • 승인 2022.06.22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은 기획재정부 주관 ‘2021년도 공공기관 경영실적평가’에서 기관 설립 이후 최초로 2년 연속 A등급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신보는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정책적 대응노력과 우수 성과 창출, 중소벤처기업 지원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신보는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에 처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조속한 위기극복을 위해 역대 최대 규모인 65.3조원의 정책금융을 지원했다.

신·재생에너지 분야에 대한 적극적인 보증지원으로 탄소중립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표창을 수상하였으며, ‘중소기업팩토링’ 사업과 ‘데이터 통장 서비스’ 도입을 통해 중소기업의 대금결제 고충을 해소하고, 혁신금융 지원 기반을 구축한 점도 주요한 성과로 인정 받았다.

신보 관계자는 “앞으로도 끊임없는 기관 혁신과 ESG 경영 문화 확산을 통해 정책금융기관으로서의 소명을 성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신용보증기금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