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사랑의 헌혈’ 통해 소아암 환우 지원..."30년간 1만5000명 동참"
상태바
GC녹십자, ‘사랑의 헌혈’ 통해 소아암 환우 지원..."30년간 1만5000명 동참"
  • 박주범
  • 승인 2022.06.21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C녹십자 직원이 사랑의 헌혈 행사에 동참하고 있다.

GC녹십자는 지난 20일 경기도 용인 본사를 비롯해 오창·음성·화순공장 등 총 4곳에서 사랑의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사랑의 헌혈은 1992년 시작 이후 약 30여년 간 동참한 임직원이 1만5000명에 달한다.

임직원에게 기부 받은 헌혈증은 소아암을 앓고 있는 어린이 환자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이날 국가적 혈액 수급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GC녹십자와 GC녹십자의료재단이 대한적십자사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GC녹십자 관계자는 “헌혈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임직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구성원의 자발적인 기부 문화를 정착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사진=GC녹십자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