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남미, 원숭이두창 첫 확진...스페인 다녀온 아르헨 남성
상태바
중남미, 원숭이두창 첫 확진...스페인 다녀온 아르헨 남성
  • 박주범
  • 승인 2022.05.28 0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숭이두창 바이러스 입자 현미경 이미지. 2003년 CDC 제공(사진=AP·연합뉴스)

중남미에서 최근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원숭이두창 확진자가 처음으로 나왔다.

2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보건부는 27일(현지시간) 스페인을 방문한 한 40대 남성이 원숭이두창에 확진됐다고 밝혔다. 남성의 밀접 접촉자들을 감시, 관리 중으로 추가적으로 증상을 보이는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달 28일부터 이번달 16일까지 스페인을 방문하고 돌아온 후 발열과 농포 등 원숭이두창 의심 증상을 보였다. 

같은 날 에콰도르 보건부도 최근 아프리카에 다녀온 한 남성이 원숭이두창 증상을 보인다고 발표했다. 이 남성이 확진되면 에콰도르 첫 사례다.

전날 세계보건기구(WHO)는 원숭이두창이 아프리카를 제외한 20여 개국에서 200여 건의 확진 사례가 나왔다고 전한 바 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