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덕수 "코로나 위기 다시 오더라도 일상 지킬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
상태바
한덕수 "코로나 위기 다시 오더라도 일상 지킬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
  • 김상록
  • 승인 2022.05.2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한덕수 국무총리가 27일 "(코로나) 위기가 다시 오더라도 국민들의 일상을 지켜갈 수 있도록 방역과 의료대응 체계를 철저히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취임 후 처음으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아직 안심할 수는 없다. 하루 2만 명 내외의 환자가 여전히 발생하고 있고 신종 변이에 대한 대비도 필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60세 이상의 고연령층 등 고위험군은 검사와 진료, 치료제 처방이 원스톱으로 하루에 이뤄지도록 하고 필요한 경우 지체 없이 전담병원에 입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어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얻은 경험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겠다"며 "여러 기관에 흩어져 있는 정보를 체계적으로 연계하고 통합해서 과학적 근거 기반 방역의 토대로 만들고 관련 연구와 보건산업 발전에도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또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에 전문적이고 안정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감염병 현장 의료 대응 컨트롤타워인 중앙감염병 전문병원 건립에도 속도를 내겠다"며 "우리에게는 지난 2년 반 동안 코로나19를 헤쳐온 경험과 노하우가 축적돼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1만6584명으로 집계됐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