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의선 회장 장녀, 다음달 결혼…대우家와 사돈 맺는다
상태바
현대차 정의선 회장 장녀, 다음달 결혼…대우家와 사돈 맺는다
  • 김상록
  • 승인 2022.05.25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의 장녀가 다음 달 결혼한다.

25일 재계에 따르면 정 회장의 장녀 진희(26) 씨는 6월 27일 서울 강북의 한 교회에서 김덕중 전 교육부장관의 손자와 결혼식을 올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장관은 고(故) 김우중 대우그룹 회장의 형으로 아주대학교 총장을 지냈다.

진희 씨와 예비 신랑은 비슷한 시기 미국 동부지역에서 공부하면서 가까워진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개인적인 사안이어서 구체적으로 확인이 어려운 점을 양해해달라"고 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