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尹대통령, 지난 주 통화서 '왜 김은혜 공격하나'라고 말해"
상태바
강용석, "尹대통령, 지난 주 통화서 '왜 김은혜 공격하나'라고 말해"
  • 박주범
  • 승인 2022.05.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서울 영등포구 KBS 본관 스튜디오에서 열린 '6ㆍ1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후보자 초청 토론회'에서 (왼쪽부터)국민의힘 김은혜 후보, 정의당 황순식 후보,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후보, 무소속 강용석 후보가 토론회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기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무소속으로 경기지사에 출마한 강용석 후보는 13일 "윤석열 대통령이 민주당 후보인 김동연을 공격허지 않고 국민의힘 후보인 김은혜을 공격하느냐라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이날 연합뉴스에 따르면, 강 후보는 매체와의 통화에서 "윤 대통령이 당선인 시절이던 지난 주 통화를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윤 대통령과는 대선 때도 통화하고 늘 하는 사이인데 (지방선거와 관련한 얘기 때문에) 전화한 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강 후보는 사법연수원 23기로 윤 대통령과 연수원 동기다.

강용석 후보는 "(김은혜 후보와의) 단일화 얘기까지는 할 수 없었다. 이번 얘기도 우연히 나온 것"이라며, "저는 당연히 완주할 것이고, 단일화 조건을 이미 (김은혜 후보에게) 제시했다"고 전했다. 이어 "후보 등록을 마쳤고 전자홍보물까지 다 만들었다. 이미 돈 들어갈 건 다 들어갔다"고 덧붙였다.

지난 달 4일 강 후보는 국민의힘에 입당 원서를 제출했지만, 지도부가 복당을 불허하면서 무소속으로 경기지사에 출마했다.

앞서 강 후보는 김은혜 후보에게 3차례에 걸친 양자 토론과 당명을 뺀 여론조사 등을 단일화 조건으로 제안한 바 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