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활건강, 일본 홋카이도 '마이크로바이옴 센터' 설립..."글로벌 뷰티 경쟁력 강화"
상태바
LG생활건강, 일본 홋카이도 '마이크로바이옴 센터' 설립..."글로벌 뷰티 경쟁력 강화"
  • 박주범
  • 승인 2022.05.13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글로벌 화장품 시장 진출을 위해 마이크로바이옴 화장품을 연구 개발하는 ‘마이크로바이옴 센터’를 일본 홋카이도 오타루시에 설립했다고 13일 밝혔다.

홋카이도는 유익한 발효 균주를 연구하기 좋은 환경과 피부에 유용한 영양 식물이 많다는 지역적인 장점이 있다. LG생활건강은 홋카이도 지역에서 수집한 다양한 피부 유용 식물을 자연발효하는 숙성 시설과 마이크로바이옴의 변화를 연구하는 실험실을 현지에 확보한 것이다.

회사는 마이크로바이옴 센터에 독자 발효 소재 기업과 글로벌 수준의 발효 균주 생산 플랫폼 기능을 구축해 미래 사업 경쟁력을 강화시킨다는 계획이다.

마이크로바이옴 센터는 연구 시설과 함께 전시 복합 공간으로 LG생활건강 화장품의 과거와 현재를 관찰할 수 있도록 제품과 소재를 전시하고 있다.  

한종섭 일본연구소장은 “앞으로 동북아시아 청정지역 홋카이도 마이크로바이옴 센터를 교두보로 삼아, 북미를 포함한 글로벌 고객에게 사랑받는 자연 발효와 마이크로바이옴 화장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LG생활건강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