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중기 구독형 스마트팩토리 확대..."초기 투자비용 부담 줄여"
상태바
LG유플러스, 중기 구독형 스마트팩토리 확대..."초기 투자비용 부담 줄여"
  • 박주범
  • 승인 2022.05.09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는 중소기업이 초기 투자비용 부담을 줄이고 이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구독형 솔루션 스마트팩토리 서비스를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

국내 중소기업들은 생산품질 향상과 원가절감을 위해 스마트팩토리에 관심을 보이고 있지만, 초기 투자비용 부담, 운영 및 유지보수 노하우가 부족한 상황으로 도입을 망설이고 있는 실정이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년간 전남 여수, 울산광역시 등에서 5G 기반 MEC(Multi-access Edge Computing) 국책사업 ‘스마트산단’ 분야 사업자로 선정돼 관련 과제를 수행했으며, 전자·자동차·화학 등 다양한 산업분야의 중소기업에 스마트팩토리 서비스를 제공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구독형 스마트팩토리 서비스는 공장에 별도의 시스템과 전문가가 없어도 이용할 수 있으며, 구독형으로 제공돼 초기 투자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서재용 LG유플러스 상무는 “지난해 출시된 U+스마트팩토리 솔루션들을 구독형으로 업그레이드해서 중소기업 고객의 경험을 혁신하는 사례로 만들겠다”며, “비용절감과 생산 효율성 향상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구독형 스마트팩토리 서비스를 대폭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