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KLPGA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성료
상태바
교촌치킨, KLPGA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성료
  • 박주범
  • 승인 2022.05.09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가 개최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제8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이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이번 대회는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충청북도 충주시 킹스데일 골프클럽에서 개최됐다. 3년 만에 갤러리 입장이 가능해진 이번 대회에서는 약 1만명의 갤러리들이 방문해 골프대회와 치맥을 함께 즐겼다.

총 상금 8억 원을 놓고 132명의 선수가 치열한 경합을 펼친 대회의 우승은 조아연 선수(22, 동부건설)가 차지했다. 조아연 선수는 2년 8개월 만에 KLPGA 투어에서 우승 트로피를 품었다.

올해 대회에서는 지역 골프 꿈나무들에게 프로골퍼의 연습라운드 관람 및 원포인트 레슨이 제공됐다. 허니 기부존 이벤트를 통해서 총 3000만원의 기부금이 적립됐다.

교촌에프앤비 관계자는 "앞으로도 스포츠 나눔 축제로서 대중들이 골프대회를 보다 가깝게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교촌에프엔비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