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노숙자 평균 연령 63.6세로 역대 최고 기록, 고령화·장기화 우려
상태바
日 노숙자 평균 연령 63.6세로 역대 최고 기록, 고령화·장기화 우려
  • 이태문
  • 승인 2022.04.27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의 노숙자 평균 연령이 실태 조사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교도(共同)통신이 26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후생노동성이 지난 11월에 실시한 노숙자 전국 실태조사에서 평균 연령이 2003년 조사 이래 최고치인 63.6세를 기록했다.

앞서 2016년 조사의 61.5세를 크게 웃돌았으며, 10년 이상 노숙 생활을 하고 있는 사람도 전체 40% 가량을 차지해 고령화와 장기화가 과제로 떠올랐다.

노숙자 실태조사는 5년에 한 번 실시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이래 첫 조사로 도쿄도 23구와 정부가 지정한 광역도시 등에서 1169명을 대상으로 면접이 이뤄졌다.

연대별로는 70세 이상이 2016년 19.7%에서 34.4%로 크게 증가했으며, 60세 이상이 전체 70%를 차지했다.

또한, 코로나19 여파로 노숙 생활을 시작한 사람은 6.3%로 집계됐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