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단체 관광객, 2년만에 시내면세점 쇼핑
상태바
태국 단체 관광객, 2년만에 시내면세점 쇼핑
  • 박주범
  • 승인 2022.04.14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태국 단체관광객들이 2년만에 신세계면세점 본점을 방문해 기념사진을 쵤영하고 있다.

신세계면세점 본점에 14일 태국 단체 관광객 20여명이 방문했다. 최근 해외입국자 격리면제 조치로 2년만에 태국 단체 관광객이 방문한 것이다. 15일에는 또다른 태국 단체 관광객이 방문이 예정되어 있다. 

이들은 3박 4일 동안 신세계면세점 쇼핑, 명동, 경복궁, 가로수길, 홍대 등 서울의 대표적인 관광지와 더불어 남이섬, 딸기 농장, 에버랜드 등을 관광할 예정이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소규모 그룹이지만 엔데믹에 가까워져가고 있는 상황에서 그 상징성이 크다”며 “동남아 관광객이 늘어날 것을 대비해 매장 개편, 안전한 쇼핑 등에 신경 쓰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11월 한-싱가포르 트래블 버블 시행으로 싱가포르 단체 관광객이 한국을 방문한 적이 있으나 오미크론 확산으로 중단된 바 있다.

사진=신세계면세점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