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브로(UMBRO), 여자축구 현대제철과 파트너십 '국내 최초'
상태바
엄브로(UMBRO), 여자축구 현대제철과 파트너십 '국내 최초'
  • 박홍규
  • 승인 2022.04.11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브로(UMBRO)가 국내 최초로 여자축구 구단과의 파트너십에 나선다. 엄브로는 11일 인천 현대제철 레드엔젤스와 공식 용품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WK 리그 소속 인천 현대제철 레드엔젤스는 국내 최초의 여자 축구 실업팀이다. 2021 시즌 챔피언이자 WK 리그 최다 우승 전력을 가지고 있다. 또한 여자 축구단 중 유일하게 클럽 하우스를 보유하고 있다.

엄브로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레드엔젤스만을 위한 최적의 의류와 용품을 공급하며,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고 지원 반경이 좁은 여자축구 시장의 발전과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게 됐다. 엄브로는 향후 1년간 경기 유니폼 및 피복을 제공하며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과 퍼포먼스를 펼칠 수 있도록 뒷받침할 예정이다. 함께 구단과의 협업을 통해 정기적이고 의미 있는 커뮤니케이션 장치 마련에 대한 계획도 세우고 있다.

이번 시즌 인천 현대제철 레드엔젤스의 유니폼은 팀 컬러인 레드(홈)와 블루(어웨이)를 활용해 각기 다른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전면부에는 구단 엠블럼과 엄브로 특유의 로고 패턴을 적용했으며, 모든 요소가 조화롭게 어우러지게 배치해 현대제철 스포츠단의 하모니 컨셉을 담아냈다. 골키퍼 유니폼은 엄브로만이 가지고 있는 디자인적인 강점과 여러 기능 등을 적용하여 선수의 퍼포먼스와 자신감을 극대화할 수 있게 했다.

사진 엄브로(UMBRO)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