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서비스, 청각·언어장애 고객 위한 수어 상담 서비스 도입
상태바
삼성전자서비스, 청각·언어장애 고객 위한 수어 상담 서비스 도입
  • 김상록
  • 승인 2022.03.14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서비스가 청각·언어장애 고객들이 삼성전자 제품의 사후관리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수어 상담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수어 상담 서비스’는 전문 자격을 갖춘 수어 통역사가 청각·언어장애 고객과 수어로 상담해 주는 서비스다.

삼성전자서비스는 고객상담 전담 자회사인 삼성전자서비스CS㈜를 통해 경기도농아인협회와 ‘수어 통역 서비스’ 위탁 계약을 체결하고, 공인 자격을 갖춘 전담 통역사를 배치해 수어 상담을 제공한다. 고객이 수어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 PC, 태블릿 등 다양한 기기로 이용 가능한 전용 시스템도 구축했다.

수어로 표현이 어려운 부분은 채팅을 병행해 상담받을 수 있다. 예약 기능도 제공해 대기 없이 원하는 시간에 수어 상담이 가능하다.

또 시각장애인이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화면 내용을 음성으로 읽어주는 내레이션 기능을 제공하며 색약 고객을 위한 고대비 기능도 운영 중이다. 점역사가 시각장애 고객의 입장에서 제품 사용방법 및 주요 기능 등을 안내해 주는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모든 고객이 차별 없이 편리하게 제품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수어를 비롯한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도입 취지를 설명했다.

경기도농아인협회 신동진 협회장은 "수어 상담을 통해 삼성전자 제품을 사용하는 청각·언어 장애인의 서비스 이용 편의가 대폭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