켐토피아,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재해예방 솔루션 출시
상태바
켐토피아,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재해예방 솔루션 출시
  • 박주범
  • 승인 2022.01.27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켐토피아 중대재해예방 솔루션 화면 예시
켐토피아 중대재해예방 솔루션 화면 예시

환경 컨설팅업체 켐토피아(대표 박상희)가 경영책임자를 위한 중대재해예방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솔루션은 기업의 중대재해 대응 현황을 지수, 정량화해 경영책임자 및 사용자가 중대재해처벌법(중처법) 대응 현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대응이 미비하거나 미진한 사항에 대해 개선 이행 사항을 쉽게 확인하고 대응할 수 있다. 

솔루션은 중소기업형과 중견기업 이상 규모의 기업형으로 구분된다. 중소기업형은 솔루션 단독으로 운영되며, 중견기업 이상 기업형은 이미 사용 중인 환경안전보건시스템(EHS시스템)과의 연계를 통해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특히 EHS 시스템 연계형 솔루션은 현장 작업자의 안전모 착용 및 안전 작업 승인절차 등과 같은 사항도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켐토피아 박상희 대표는 “오늘(27일)부터 중처법이 시행됨에도 불구하고 이에 대한 공공기관과 기업들의 준비가 미비한 상황”이라며, “이번 중대재해예방 솔루션을 도입으로 각종 인재와 기업의 손실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켐토피아는 환경컨설팅 안전보건 전문가 그룹으로 각종 정부사업 및 민간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솔루션은 고용부 안전보건공단 출신 전문가팀과 합작 개발했다.

사진=켐토피아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