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설 전 협력사 대금 900억 조기지급...명절 맞이 이웃사랑 상생경영활동 펼쳐
상태바
한화그룹, 설 전 협력사 대금 900억 조기지급...명절 맞이 이웃사랑 상생경영활동 펼쳐
  • 박주범
  • 승인 2022.01.26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한화그룹, 나눔 실천 ESG 강화
2022 한화그룹, 나눔 실천 ESG 강화

한화그룹(회장 김승연)의 주요 제조/화학 및 서비스 계열사들이 설 명절을 앞두고 약 1500여개의 협력사 대금 900억원 가량을 현금으로 조기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 결정은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운용 부담을 덜어주고, 그룹 계열사에서 예정된 자금을 조기에 현금으로 집행하여 경기 선 순환에 기여하려는 것이다.  

계열사별로는한화 121억원, 한화솔루션 277억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144억원, 한화디펜스 114억원, 한화토탈 90억원, 한화시스템 70억원 등 약 900억원의 대금을 평소보다 최대 54일 정도 앞당겨 현금으로 지급한다는 계획이다.

그룹 주요 계열사들은 지역 특산품 등을 구매해 사내 상주 협력업체 및 용역직원, 주요 고객들에게 설 선물로 증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한 지역 특산품 구매 금액은 총 40억원에 이르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은 올해 신년사에서 “70년 역사에 걸맞은 깊은 책임감으로 한화가 다 함께 살아갈 밝은 미래를 만드는데 앞장서야 한다”고 언급하며, “우리 안에 장착한 ESG경영과 ‘함께 멀리’의 철학이 일류 한화의 이름으로 전파될 수 있도록 정도경영과 나눔의 가치를 적극 실천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