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통증완화 의료기기 ‘LG 메디페인’ 출시..."하루 30분"
상태바
LG전자, 통증완화 의료기기 ‘LG 메디페인’ 출시..."하루 30분"
  • 박주범
  • 승인 2022.01.2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가정에서 사용할 수 있는 만성 통증 완화 의료기기 'LG 메디페인'을 선보인다.

신제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경피성통증완화전기자극장치 2등급에 해당하는 의료기기 인증을 받았다.

기존 저주파 방식의 통증 완화기는 강한 강도로 근육을 자극해 통증 완화효과를 주는 방식인 반면, 이 제품은 통증이 없는 생체 신호와 유사한 전기 신호를 뇌에 전달해 뇌에서 통증 정보 대신 무통증 정보를 받아들이게 하는 ‘무통증 신호요법’을 적용했다. 이 기술은 2013년 보건복지부로부터 안전성 및 유효성이 있는 신의료기술로 인정받았다.

이 제품은 각티슈만한 크기의 본체와 전극패드 4개로 구성된다. 사용자는 본체 중앙에 있는 7형 LCD 화면에 출력되는 이미지와 음성 안내에 따라 목, 어깨, 무릎 등 통증 완화를 원하는 부위의 주변부에 패드를 붙이고 하루 30분씩 10일간 원하는 강도에 맞춰 사용하면 된다. 출하가는 199만원이다.

대한통증학회에 따르면, 국내 만성 통증 환자는 약 250만 명에 달한 것으로 추정된다. 국내 65세 이상 노인의 80% 이상이 만성 통증을 가진 것으로 추정된다.

LG전자 오상준 홈뷰티사업담당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가정용 의료기기 분야의 전문 역량을 고도화하며 고객이 안심하고 제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LG전자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