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수상..."순직 소방관 유가족 처우개선 공로"
상태바
현대백화점그룹,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수상..."순직 소방관 유가족 처우개선 공로"
  • 박주범
  • 승인 2022.01.18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그룹이 10년 넘게 순직 소방관 유가족을 지원한 공로를 인정받아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지난 2008년부터 소방공무원의 희생정신을 기리고 업무 수행 중 순직한 소방관 자녀들의 학업을 돕기 위해 ‘파랑새 장학금’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소방청에서 추천한 순직 소방관 자녀들이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매년 200~300만원의 장학금을 지원하는 제도로, 지난해까지 14년간 유가족 총 600여 명에게 19억원을 전달했다. 지난 2018년부터는 유가족들의 생활 환경 개선과 심리치료 등도 지원하고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타인의 생명을 살리기 위해 자신을 희생한 소방관분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매년 유가족에게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방가족들의 처우개선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