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는 치료제 2만 1000명분 오늘 도착…내일부터 무료 처방
상태바
먹는 치료제 2만 1000명분 오늘 도착…내일부터 무료 처방
  • 김상록
  • 승인 2022.01.13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먹는 치료제가 13일 국내에 들어온다.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화이자사의 코로나19 먹는치료제 '팍스로비드' 2만1000명분이 이날 낮 12시5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보건당국은 14일부터 65세이상 또는 면역저하자 중 재택치료를 받거나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한 사람 우선으로 치료제를 처방할 계획이다.

투약 시점은 증상 발현 5일 이내로 하며 무증상자는 투약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금까지 보고된 부작용은 미각 이상, 설사, 혈압 상승 및 근육통 등 경미한 증상들로 전해졌다.

보건당국은 먹는치료제 투여시 위중증 환자가 줄면서 의료 체계가 안정화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부가 지금까지 확보한 코로나19 먹는 치료제는 팍스로비드 76만 2000명분, 몰누피라비르 24만 2000명분 등 총 100만 4000명분이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