安 15% 지지율 상승, 李 36% vs 尹 26%...직전 조사 대비 尹 9%P↓[한국갤럽·대선 D-61]
상태바
安 15% 지지율 상승, 李 36% vs 尹 26%...직전 조사 대비 尹 9%P↓[한국갤럽·대선 D-61]
  • 민병권
  • 승인 2022.01.07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보 호감도 안철수 1위 38%, 윤석열 25% 가장 낮아

한국갤럽이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사흘간 전국 성인 유권자 1002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후보 지지율 여론조사 결과를 7일 발표했다. 

한국갤럽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지지율은 36%로, 12월 셋째 주 직전 조사와 같은 응답이 나왔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의 지지율은 직전 대비 9%P 하락한 26%로 조사돼 이 후보와 오차 범위 밖 10%P 격차로 크게 떨어졌다. 

윤 후보의 지지율 하락에 반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직전 조사 대비 10%P 상승한 15%를 기록했다. 

MBN이 의뢰해 알앤써치가 조사한 지지율에서도 안 후보의 약진에 야권에선 후보 단일화 논의가 거론됐었다. 

후보별 호감도에서도 안 후보가 38%로 가장 높았고 이 후보가 36%, 정의당 심상정 후보가 30%를 각각 기록한 가운데 윤 후보는 25%로 가장 낮았다. 

국힘 내부 갈등으로 인한 윤 후보의 대선 여정이 고난의 행군을 거듭하는 가운데, 정치권에선 "윤 후보 지지층이 안 후보로 이동하는 것으로 보인다"는 분석도 힘을 얻고 있어, 향후 야권 후보 간 단일화 쟁점은 계속 부각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여론 조사의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워윈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