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교통사고 선행 실천한 가맹점주에 ‘교촌 드림히어로’ 표창
상태바
교촌치킨, 교통사고 선행 실천한 가맹점주에 ‘교촌 드림히어로’ 표창
  • 박주범
  • 승인 2021.12.28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 현장에서 선행을 실천한 교촌치킨 용인서천점 이재희 점주(가운데)가 ‘교촌 드림히어로’로 선정됐다. 이재희 점주와 교촌에프앤비㈜ 대외협력부문 임형욱 상무(왼쪽 첫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가 선행을 실천한 ‘용인서천점 이재희 점주’(이하 이 점주)에게 ‘교촌 드림히어로’ 표창과 격려금을 전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점주는 지난 11월 22일 한 초등학생의 교통사고를 목격했다. 119 신고 및 현장 상황에 합리적으로 대응하고 경찰서에서 사고 현장 목격자로 진술하면서 사고 현장 처리에 큰 기여를 했다.

도움 받은 학생의 부모는 교촌치킨 대표 번호를 통해 이 점주 사례를 전하며 교촌치킨 사내 게시판 및 SNS 등에 소개해주길 요청했다.

교촌 드림히어로는 정의실현, 기부천사 등에서 사회의 모범이 된 가맹점 및 가맹점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재희 점주는 “그 상황에서는 누구나 저처럼 했을 건데 이렇게 본사까지 얘기가 전달돼 칭찬을 받을 지 몰랐다”며 “교촌 드림히어로로 선정돼 영광스럽다”고 소감을 전했다.

교촌에프앤비 관계자는 “앞으로 사회 이곳저곳에 선한 영향력이 전파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교촌에프앤비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