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나와 함께할 수 있다는 송영길 발언, 문재인 정권 심판하겠다는 뜻인가"
상태바
안철수 "나와 함께할 수 있다는 송영길 발언, 문재인 정권 심판하겠다는 뜻인가"
  • 김상록
  • 승인 2021.12.27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안철수 공식 홈페이지 캡처
사진=안철수 공식 홈페이지 캡처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앞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안 후보의 연대 가능성을 언급한 송영길 대표를 향해 "문재인 정권을 함께 심판하겠다는 뜻인가"라고 했다.

안 후보는 27일 페이스북에 "송 대표의 발언은 양당 후보들의 도덕성과 자질에 대한 의구심이 점점 더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더 좋은 정권교체, 새롭게 준비된 안철수에 대한 높은 관심 때문일 것"이라며 "그러나 저는 누구의 제안에도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송 대표의 발언은 민주당 후보의 한계를 자인하고 이를 덮기 위한 정략적인 판 흔들기용 발언임을 국민들도 알고 계실 것"이라고 했다.

이어 "이와 별개로 송대표에게 묻는다. 송 대표의 돌출발언은 후보와 당이 합의한 공식 입장인가. 저는 문재인 정권 심판과 더 나은 정권교체를 주장하고 있는데, 여기에 동의하는가. 무엇보다도 여야를 불문하고 비리 의혹 해소와 부패 척결을 위한 쌍 특검 법안제정에 즉각 나서겠는가"라고 반문했다.

송 대표는 전날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안철수 후보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보다는 이재명 후보와 결합할 수 있다고 본다"며 "안 후보는 문재인 대통령, 친문과 감정의 골이 깊은 것이지 이 후보와는 감정의 골이 깊을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송 대표의 이같은 발언에 대해 '사전에 상의된 발언은 아니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