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1월 日 '오사카 코리안타운' 탄생, 3군데 상점가 통합해 사단법인 설립
상태바
내년 1월 日 '오사카 코리안타운' 탄생, 3군데 상점가 통합해 사단법인 설립
  • 이태문
  • 승인 2021.12.16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1월 일본에서 사단법인 '오사카 코리안타운'이 탄생한다. 

산케이(産経)신문은 15일 일본 최대 코리안타운인 오사카(大阪)시 이쿠노구(生野区)의 3군데 상점가가 통합해 내년 1월 사단법인 '오사카 코리안타운'을 설립한다고 전했다.

오사카시 JR 쓰루하시(鶴橋)역을 중심으로 동서 약 500m에 걸쳐 식당, 김치 전문점, 화장품 가게 등 약 120개 점포가 즐비하게 들어서 있다. 

지금까지 개별적으로 대응하던 3군데 상점가가 한 군데로 통합돼 효율적인 자금 조달과 공중 화장실, 그리고 방범 카메라 등 시설 관리의 운영도 더욱 원활하게 이뤄질 전망이다.

사단법인 '오사카 코리안타운'의 초대 이사장으로 취임할 재일동포 3세 홍성익(65) 씨는 "재일동포의 부엌이자 삶의 양식이었던 역사를 지닌 거리에서 '오사카 코리안타운'이 태어나는 건 자연스러운 흐름이다"며 그 의의를 강조했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