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콕엔 막걸리?' 온라인 전통주 판매 2배 증가..."MZ세대 많이 찾아"
상태바
'집콕엔 막걸리?' 온라인 전통주 판매 2배 증가..."MZ세대 많이 찾아"
  • 박주범
  • 승인 2021.12.15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홈파티를 즐기는 이들이 늘면서 온라인에서 주문할 수 있는 전통주 판매량도 증가하고 있다. 특히 막걸리의 경우 젊은층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G마켓에서 최근 한 달(11/13-12/13)간 전체 전통주 판매량을 조사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2배 가까이(89%)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막걸리가 3배 가까이(180%) 판매량이 늘며 전통주 상승세를 견인했다. 지역 전통 소주는 127% 증가했고, 과실주는 29%, 혼성주인 리큐르는 13% 늘었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전통주 수요가 가장 많이 증가한 세대는 40대로 지난해 보다 2배(102%) 이상 늘었다. MZ세대인 2030세대의 수요가 5060세대보다 가파르게 증가했다는 점이다. 같은 기간 20대와 30대는 각각 63%, 78%씩 늘며, 50대(60%)와 60대(46%) 보다 증가폭이 컸다.

전통주 관련 상품도 덩달아 인기다. 막걸리잔은 동기간 기준으로 지난해보다 88% 더 많이 팔렸다. 막걸리 주전자는 52%, 도자기 술병과 도자기 술잔은 각각 52%, 13% 증가했다.

G마켓 관계자는 “연말 모임을 줄이는 대신 홈파티를 계획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온라인 주문이 가능한 전통주의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며 “방송이나 SNS에 각 지역 전통주에 대한 소개로 젊은 세대의 관심이 증가한 것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사진=G마켓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