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노브랜드 버거, 28일부터 평균 가격 2.8% 인상
상태바
'가성비' 노브랜드 버거, 28일부터 평균 가격 2.8% 인상
  • 김상록
  • 승인 2021.12.10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푸드가 노브랜드 버거 제품 가격을 오는 28일부터 평균 2.8% 인상한다고 10일 밝혔다.

신세계푸드는 최저임금과 원재료값 인상, 물류비, 배달비 등 제반 비용 증가로 3년 만에 가격 인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인상으로 가장 저렴했던 '그릴드 불고기 세트' 가격은 3900원에서 4200원으로 오른다.

한편, 신세계푸드는 과도한 배달 수수료 인상에 부담을 느끼는 가맹점주들을 위해 내년 1월부터 가맹점에서 발생하는 배달 매출 가운데 본부에 내는 로열티를 기존 8%에서 4%로 축소하기로 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