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한국 출발의 입국자 6일간 국가 지정시설에서 격리, 국내 오미크론 확진자 발생에 따른 조치
상태바
日 한국 출발의 입국자 6일간 국가 지정시설에서 격리, 국내 오미크론 확진자 발생에 따른 조치
  • 이태문
  • 승인 2021.12.02 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에서도 슈퍼변이 오미크론(Omicron) 확진자가 발생해 한국 출발의 일본 입국자는 6일간 지정시설에서 격리해야 한다.

일본 언론에 따르면, 정부는 새로 한국에서 입국하는 일본인 등 모든 입국자를 6일간 지정시설에서 격리시키기로 결정했다.

일본 정부는 오미크론의 확산에 따른 방역 조치로 지난달 30일 전 세계 모든 국가를 대상으로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금지시켰다. 

2일부터는 아프리카, 미국 등 10개국에서 재류자격을 가진 외국인의 재입국도 순차적으로 금지시킬 방침이며, 12월말까지 모든 국제선의 신규 예약도 중지시키는 등 사실상 국경을 봉쇄했다.

이번 조치로 일본인과 재류자격을 가진 외국인 등 입국자의 6일간 대기 의무가 부여되는 나라와 지역은 51개로 늘어났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