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영종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본계약 체결
상태바
한화건설, 영종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본계약 체결
  • 박주범
  • 승인 2021.12.01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1단계 조감도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1단계 조감도

한화건설은 지난달 30일 서울 중구 더프라자호텔에서 (주)인스파이어인티그레이티드리조트(인스파이어)와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국내 최대 규모로 들어설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1단계 건설공사의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한화건설은 앞서 2019년 사전계약을 통해 1단계 공사를 착공한 바 있으며 올해 11월 중순 인스파이어가 약 1조8000억원의 자금조달을 완료하면서 이번 본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인스파이어 복합엔터테인먼트 리조트는 인천공항 제2터미널 서편 제3국제업무지구 약 430만㎡ 부지에 4단계에 걸쳐 동북아시아 최대 규모의 복합리조트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체결한 1단계 공사의 사업비는 약 1조8000억원으로 오는 2023년 개장할 예정이다.

1단계로 약 1000실 이상 규모의 5성급 호텔 3개 동과 1만 5000석의 다목적 아레나(공연장), 컨벤션 시설, 실내 워터파크, 패밀리파크, 외국인 전용 카지노, 상업시설 등이 들어선다.

인스파이어의 모기업이자 미국 동부 최대 규모의 복합리조트 운영 그룹인 MGE(Mohegan Gaming & Entertainment)는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를 글로벌 수준의 복합 엔터테인먼트 리조트로 운영할 계획이다.

MGE 해외사업 총괄 바비 소퍼 대표는 “이번 본계약 체결은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건설사업이 가속화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한화건설의 다양한 시공경험과 기술력을 통해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가 세계적인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화건설 최광호 부회장은 “복합개발사업 분야의 차별화된 경쟁력을 바탕으로 동북아 최대 규모가 될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의 1단계 건설공사를 성공적으로 완성할 것”이라며 “인천지역 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국가 관광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진=한화건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