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자호텔, 12월 2일 단 하루! 스타셰프 컬레버레이션...'도원 X 주옥 갈라디너 개최'
상태바
플라자호텔, 12월 2일 단 하루! 스타셰프 컬레버레이션...'도원 X 주옥 갈라디너 개최'
  • 민병권
  • 승인 2021.11.3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도원 수석 셰프 츄셩뤄, 주옥 셰프 신창호
(좌측부터)도원 수석 셰프 츄셩뤄, 주옥 셰프 신창호

플라자 호텔은 특별한 손님과 함께 할 수 있는 갈라디너를 다음달 2일 단 하루 동안만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플라자 호텔은 중식당 ‘도원’과 미쉐린 가이드 1스타 한식당 ‘주옥’을 운영 중이다. 

호텔 관계자는 "이번 갈라디너는 ‘두 개의 시선, 주옥 같은 도원’이라는 부제로 중식과 한식 스타 셰프가 펼치는 컬래버레이션 미식을 경험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제철·희귀·지역·최고급·특수'라는 5가지 키워드로 마련한 갈라디너는 츄셩뤄, 신창호 등 2명의 수석 셰프가 한 접시에 예술적 감각과 아이디어로 풀어냈다. 

메뉴는 중식과 한식의 창작요리 9코스로 구성돼 있으며, 와인 3잔을 페어링 해준다.

제주를 비롯한 울릉도, 독도를 돌며 발굴한 울릉약소(울릉도산 한우), 독도새우, 제주 자연산 붉바리를 당일 공수해 사용하는 맡김차림(일식의 오마카세 형식) 형식으로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 담당자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건강에 대한 관심이 미식 경험으로 이어지면서 고가 메뉴에 대한 고객 니즈가 늘고 있다”며 “이번에 진행하는 갈라디너도 1인 38만원이라는 고가임에도 80%이상 예약이 완료됐다"고 말했다. 

사진=한화호텔앤드리조트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