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위중증 사상 최대 549명-안양 60명, 통영 273번, 계룡 107번 등-必검진→칠곡 언콴타이, 장성 궐기대회, 강진 설성·귀빈·해송해물, 대구 향촌男女, 서천 합죽이네, 전남 글로벌회개영성교회 등 방문자 [코로나19, 23일]
상태바
[속보] 위중증 사상 최대 549명-안양 60명, 통영 273번, 계룡 107번 등-必검진→칠곡 언콴타이, 장성 궐기대회, 강진 설성·귀빈·해송해물, 대구 향촌男女, 서천 합죽이네, 전남 글로벌회개영성교회 등 방문자 [코로나19, 23일]
  • 민병권
  • 승인 2021.11.23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계적 일상회복이 4주차에 접어들었다. 정부는 코로나 확산세가 지속될 경우 방역조치 강화 및 비상계획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23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서 "이 상황이 계속 엄중해진다면 비상계획을 비롯한 여러 조치에 대해서도 논의하고 숙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손 반장은 "지난 22일 질병관리청이 코로나19 위험도평가를 발표하면서 말한 것처럼 즉시 당장 비상계획 조치의 필요성은 없다고 보고 있다"고 했다.

다만 "이런 엄중한 상황들이 계속된다면 어느 정도 방역조치를 강화시키는 부분들 혹은 비상계획까지도 염두에 두고 내부적으로 검토를 해야 되는 상황이라는 의견들이 있었다"고 전했다.

23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2699명으로 집계됐다. 위중증 환자는 549명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사망자도 30명 증가해 누적 사망자는 3328명이다.

23일 오후에도 각 지자체의 재난문자 알림은 계속됐다. 

#안양시-11.23.(화) 13:00기준 신규확진자 60명 발생

#칠곡군-11.14.(일)~11.21.(일) 언콴타이레스토랑(석적읍 북중리12길 7-1,덕산상가201호)방문자는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검사 받으시기 바랍니다.

#함양군-11월 17일(수) 17:50~20:10 노다지국밥일번지(함양읍 용평3길 1) 방문자는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으시기 바랍니다.

#계룡시-11월 23일 14시 기준, 확진자 1명 발생(계룡107번)

#통영시-11. 23.(화) 확진자 1명(273번)발생

#사천시-11.23.(화) 14시 기준 확진자 3명(격리중 2, 타지역접촉 1)

#강진군청
① 11.17(수)12:00~12:40귀빈횟집(마량) 19:00~20:30해송해물칼국수(마량) 20:30~22:30산수화가요주점(마량)
② 11.21.(일) 12:50~13:21 설성식당(병영면) 이용자는 거주지보건소에서 검사바랍니다. 

#대구광역시
향촌사우나(중구 경상감영길117-7, 3층) 11/10~21 남탕, 여탕, 헬스장 이용하신 분은 임시선별검사소 및 보건소(예약)에서 검사받으십시오.

#정읍시청
한솥밥뚝배기(상동,소독완료) 11.22.(월) 13:15~13:40 방문자는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바랍니다.

#서천군청
11.19.(금) ~ 11.22.(월) 서면 홍원항 소재 “합죽이네” 식당 방문자는 가까운 선별진료소 방문하여 검사 바랍니다.

#전남도청
11.15.(월)~11.23.(화) 충남 천안 소재 글로벌회개영성교회(동남구 광덕면 소반점길106) 방문자는 증상유무 관계없이 보건소 진단검사받으세요

#광주광역시
11.19(금)~11.21(일) 동명안경공방(동구 장동로 23-41, 1층, 장동)에 방문하신 분은 거주지 보건소에서 검사 받으시기 바랍니다

#부안군청
11월21일(일) 09시35분 위도>격포 여객선 승선자는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으시기 바랍니다.

#장성군청
11.22.(월) 10:00~10:50 국립심뇌혈관센터 신속설립 촉구 궐기대회 참석자는 가까운 보건소에서 즉시 코로나19 검사 바랍니다.

#칠곡군청
11.17.(수) ~ 11.22.(월) 세븐일레븐 왜관센터점(왜관읍 전원3길 1) 방문자는 가까운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으시기 바랍니다.

#창원시청
11.18.(목)~11.23.(화) 사파동성종합상가내 프랑스베이커리(성산구 창이대로 733,방역완료) 방문자는 관할보건소에서 검사받으시기 바랍니다.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