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산림청, '탄소중립 협력 위한 업무' 협약..."산림은 공익적 기능 커"
상태바
NH농협·산림청, '탄소중립 협력 위한 업무' 협약..."산림은 공익적 기능 커"
  • 박주범
  • 승인 2021.11.23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서울시 중구 농협은행 본사에서 NH농협은행 권준학 은행장(오른쪽)과 산림청 최병암 청장이 업무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은 산림청(청장 최병암)과 ‘탄소중립 활동 상호협력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협약을 통해 탄소중립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 활동을 적극 추진하는 한편, 국토 생태계 회복에 관한 사업도 함께 구상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은 숲속의 대한민국, 산림탄소상쇄사업 지원 기금 마련을 위해 전 국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NH 내가Green초록세상’ 예적금 상품을 지난 15일 출시한 바 있다.

이어 내년 5월 ‘제15차 세계산림총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지원방안과 탄소중립 목표 시나리오 수립 및 이행을 추진할 예정이다.

권준학 농협은행장은 “산림은 탄소 흡수뿐 아니라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공익적 기능을 제공한다”며, “농업ㆍ농촌이 근본인 농협은행은 ESG경영전략실천과 숲 조성사업 지원으로 함께하는 100년 농협, 지속가능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사진=NH농협은행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