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신임 대표에 '81년생' 최수연 내정
상태바
네이버, 신임 대표에 '81년생' 최수연 내정
  • 김상록
  • 승인 2021.11.17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수연 네이버 최고경영자(CEO) 내정자. 사진=네이버 제공
최수연 네이버 최고경영자(CEO) 내정자. 사진=네이버 제공

네이버가 신임 최고경영자(CEO)에 1981년생의 최수연 글로벌 사업지원부 책임리더를 내정했다. 

서울대 공과대학을 졸업한 최 내정자는 2005년 네이버에 입사해 4년 동안 근무했다. 2012년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을 졸업한 뒤 법무법인 율촌에서 2019년까지 변호사로 활동을 하다 2019년 네이버에 다시 합류했다.

최 내정자는 내년 3월 열리는 주주총회 승인과 이사회 결의를 거쳐 차기 대표로 최종 선임된다. 사업개발과 투자, 인수합병(M&A)을 맡고 있는 김남선 책임리더는 최고재무책임자(CFO)로 내정됐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의 임기는 2023년 3월까지 1년 4개월 가량 남았지만, 조기 퇴진하게 됐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