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2021년 신입·경력사원 공채
상태바
KT&G, 2021년 신입·경력사원 공채
  • 박주범
  • 승인 2021.11.15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G(사장 백복인)가 2021년도 신입·경력사원 공개 채용을 실시한다. 대졸 신입과 경력사원은 오는 30일까지, 고졸 신입사원은 29일까지 지원할 수 있다.

신입사원 채용은 6급‧원급 전형과 10급 전형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6급·원급 신입사원 모집 분야는 △경영관리/기획 △부동산 △IT △제조 △원료 △R&D 등으로 4년제 정규대학 이상 졸업자 또는 2022년 2월 졸업예정자가 대상이다. 영업직과 생산직 분야 신입사원을 모집하는 10급 전형은 마이스터고, 특성화고 등 전국 직업계 고등학교 졸업예정자가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지원할 수 있다.

경력사원 채용은 일반전형과 8급 전형으로 나뉜다. 일반전형은 재무, 마케팅, IT 등을 포함한 총 9개 분야에서 전문인력을 채용하며, 4년제 정규대학 이상 졸업자가 대상이다. 8급 전형은 고등학교 졸업 이상의 학력을 보유한 3년 이상 경력자를 대상으로 제조와 원료 분야로 구분해 채용한다.

채용 절차는 분야별로 서류전형과 실무면접, 임원면접 등의 순으로 이뤄지며, 내년 1월 채용신체검진을 거친 뒤 최종합격자는 2월 이후 입사하게 된다.

전형은 공정한 채용을 위해 나이와 출신지역 등이 공개되지 않는 블라인드 방식으로 진행되며, 채용 절차의 객관성과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2019년부터 도입된 AI역량검사도 함께 진행된다. 

사진=KT&G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