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 은행권 최초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 적합성 심사 통과
상태바
NH농협, 은행권 최초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 적합성 심사 통과
  • 김상록
  • 승인 2021.10.07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은 금융보안원이 주관하는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적합성 심사’를 은행권 최초로 통과했다고 7일 밝혔다.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적합성 심사’는 금융당국이 정하는 행위규칙에 따라 마이데이터 서비스의 적격성을 심사하는 절차다. 농협은행은 "금번 심사 통과를 통해 NH마이데이터 서비스의 안정성을 공식적으로 입증했다"고 말했다.

NH마이데이터 서비스는 모든 금융사의 거래정보를 모아 고객의 자산 및 소비현황을 관리하는 'NH자산+', 고객의 소득 수준과 금융거래 성향 등을 기반으로 연말정산 상시 시뮬레이션을 통해 절세 팁을 제공하는 '연말정산컨설팅' 등이 있다.

또 고객의 지급결제 스케줄에 따라 결제부족액을 예측해 결제계좌의 잔액 충전을 도와주는 '금융플래너', 중고차 판매 및 미납통행료·범칙금·과태료 납부 등이 가능한 '내차관리', 정부 및 지자체의 지원금을 추천해주는 '맞춤정부혜택' 등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농협은행은 오는 12월 1일 NH스마트뱅킹과 올원뱅크 앱에서 NH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