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먹는 코로나 치료제 '몰누피라비르' 올해 안으로 일본 공급
상태바
美 먹는 코로나 치료제 '몰누피라비르' 올해 안으로 일본 공급
  • 이태문
  • 승인 2021.10.07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pandemic) 속에 세계 첫 먹는 치료제로 주목받고 있는 '몰누피라비르'가 연내에 일본에도 공급될 것으로 보인다.

NHK는 7일 미국 제약사 머크(MERCK)의 일본법인 MSD 책임자와의 인터뷰를 보도하면서 일본에서도 승인 신청을 위해 심사 당국과 협의 중이라며 일본 내 공급 계획을 전했다.

카일 태틀(Kyle Tattle) MSD 사장은 "승인을 얻으면 일본 정부와 계약을 맺고 필요한 양의 치료제를 신속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조정 중"이라고 밝혔다.

델타변이를 비롯해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적인 경구용 항바이러스제 '몰누피라비르'(molnupiravir)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긴급 사용을 신청할 예정이며, 연내에 1000만명 분을 생산할 예정이다.

또한, 내년에는 제조 체제를 확대해 2000만명 분을 공급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