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국민연금 수급자에 보이스피싱 보험 무료 제공
상태바
하나은행, 국민연금 수급자에 보이스피싱 보험 무료 제공
  • 박주범
  • 승인 2021.09.29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29일 서울 을지로 본점에서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용진)과 국민연금 수급자의 금융자산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보이스피싱 등이 사회 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노령층 국민연금 수급자의 금융자산 보호를 위해 마련됐다.

하나은행은 고령의 연금수령자들에게 무료 보험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보험은 하나손해보험의 ‘사이버금융범죄 보상보험’으로, 하나은행 계좌로 국민연금을 수령하는 연금수급자를 대상으로 한다. 보장기간은 1년이며, 최대 1000만원 한도 내에서 피해금액의 70%까지 보상한다.

무료 보험은 10만명 한정으로 제공되며, 10월 5일 오후 6시부터 연말까지 하나은행 모바일앱 ‘하나원큐’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김소정 하나은행 부행장은 “앞으로도 금융소비자의 자산 및 권익 보호를 위한 다양한 노력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사진=하나은행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