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서부간선지하 15일 0시부터 통행료 '2500원'
상태바
서울 서부간선지하 15일 0시부터 통행료 '2500원'
  • 박주범
  • 승인 2021.09.1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일 개통된 서부간선지하도로가 15일 0시부터 통행료 2500원의 유료도로로 전환된다.

서부간선지하도로는 운영사인 서서울도시고속도로가 시민들의 이용 불편이 없도록 2주간 무료로 시범 운영됐다. 독립유공자, 국가유공자, 5.18민주화운동부상자 등의 차량은 등급에 따라 통행료를 면제 또는 50% 감면 받을 수 있다. 

하이패스, 서울시 바로녹색결제, 영상약정 서비스 이용 차량에 자동으로 통행료가 부과되며, 현금 결제도 가능하다. 바로녹색결제 및 영상약정 서비스는 10월 1일부터 제공될 예정으로 별도의 단말기 없이 차량번호를 인식해 요금을 부과하는 방법이다. 바로녹색결제 홈페이지나 서부간선지하도로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서부간선지하도로는 제한높이 3.0m인 소형차 전용도로로 대형차량의 오진입이 없도록 운전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