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화상 최적 '웹캠 모니터' 출시..."비대면 업무 증가 반영"
상태바
삼성전자, 화상 최적 '웹캠 모니터' 출시..."비대면 업무 증가 반영"
  • 박주범
  • 승인 2021.09.14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화상 회의용 ‘웹캠 모니터’를 14일 북미, 유럽, 동남아 등에 출시한다.

이 모니터는 웹캠 카메라와 마이크가 상단에 팝업 형태로 내장돼 보안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스피커도 탑재돼 있다. 풀HD, 178도 광시야각 패널을 적용한 24형 제품이다. 특히 안면 인식 보안 기능으로 빠르게 로그인할 수 있다. 

아이 세이버 모드, 청색광 저감, HAS(높낲이 조절), 상하 각도 조절, 벽걸이 지원 등의 기능을 담았다. 출고가 기준 38만원으로, 국내는 오픈마켓을 통해서 판매된다.

삼성전자 하혜승 전무는 “비대면 업무가 증가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사용 편의성과 효율성을 높인 웹캠 모니터를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사진=삼성전자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