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대만에서 '집콕 한국 나들이' 이벤트..."가고 싶은 한국 만든다"
상태바
관광공사, 대만에서 '집콕 한국 나들이' 이벤트..."가고 싶은 한국 만든다"
  • 이정미
  • 승인 2021.08.1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속 방한 마케팅...한식진흥원, 대구, 제주도 등 참여

한국관광공사 타이베이지사는 지자체, 공공기관, 현지 업체 등과 협업한 비대면 ‘집콕 한국 나들이 이벤트(이하 ’집콕 이벤트’)’를 지난 5월부터 펼치고 있다. 재택근무, 휴교령 등으로 집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늘어난 대만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한국문화를 알리고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방한 관광을 유도하고자 마련된 것이다. 

이 행사는 한식, 한류, 전통공예 등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를 제작해 온라인으로 홍보하고, 한국문화를 간접적으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체험박스를 제공하는 이벤트다. 각 이벤트에는 한식진흥원, 대구광역시, 제주특별자치도, friDay(대만 OTT업체), 롯데면세점, 정관장 등이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대만 MZ세대를 겨냥해 오는 12일부터 개시하는 집콕 이벤트는 대만 3대 OTT(온라인 동영상서비스) 업체 중 하나인 ‘friDay’가 참여해 하루 약 6만5000명 이상이 방문하는 누리집과 30여 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SNS를 통해 대학로 공연과 최신 한류관광지를 소개한다.

공사는 댓글을 남긴 참가자 중 500명을 선발해 BTS 관련 기념품, K-드라마 스틸컷 및 촬영지 기념엽서, 짜파구리와 한국스낵 등으로 구성된 체험박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집콕 한국나들이 소비자 경품

9월에는 제주특별자치도와 함께 제주오메기떡 등 제주음식과 여행지를 홍보하는 집콕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장의 타이베이 지사장은 “총 7차에 걸쳐 진행되는 집콕 이벤트는 1차 한식 밀키트 체험부터 체험박스 제공 인원의 3배가 넘는 참가자가 신청하는 등 대만 소비자들에게 매우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 한국관광공사

이정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