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면세점, 영업 중단 26일까지 연장
상태바
JDC면세점, 영업 중단 26일까지 연장
  • 김상록
  • 승인 2021.07.23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 다수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제주공항 국내선 JDC면세점이 영업장 임시 폐쇄 조치를 26일까지 연장한다. 당초 JDC면세점은 22~23일 이틀간 영업을 중단할 계획이었다.

JDC면세점을 운영 중인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는 코로나 확진 사례가 잇따르자 고객과 직원 안전을 위해 임시 폐쇄를 26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중 주류, 국산 담배 품목은 다음달 2일까지 휴점한다.

JDC 면세점에서는 지난 18일 첫 번째 확진자 발생 이후 현재까지 총 17명의 직원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편, 제주공항 면세점이 폐쇄된 것은 지난해 3월과 지난 5월 이후 이번이 세 번째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