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의 순간' 잡았다더니…김종인 "윤석열 100% 확신할 수 없어"
상태바
'별의 순간' 잡았다더니…김종인 "윤석열 100% 확신할 수 없어"
  • 김상록
  • 승인 2021.06.03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캡처
사진=MBN 캡처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에 대해 "100% 확신할 수 없다"며 도울 뜻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지난 3월 윤 전 총장의 행보에 대해 '별의 순간을 잡았다'며 강력한 대권 후보가 될 것이라고 예측한 것과는 다른 반응이다.

김 전 위원장은 3일 채널A와의 인터뷰에서 "100% 확신할 수 있는 대통령 후보자가 있으면 전적으로 도우려고 생각도 했는데 그런 인물이 별로 보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윤 전 총장에 대한 얘기인가'라는 질문에 "맞다"고 답했다.

김 전 위원장은 또 "우리나라 정당 역사에서 제1야당에 뚜렷한 대권 후보가 나오지 않는다는 게 처음 있는 일"이라며 "서글픈 일"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김 전 위원장은 "이준석 전 최고위원이 대표가 되는 건 틀림없다고 본다"며 "이 전 최고위원이 당을 잘 추스르면 대선에서 긍정적인 효과가 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 후보는 지난 1일 당대표 경선 2차 TV토론회 OX 질문 순서에서 '당 대표가 되면 김 전 비대위원장을 다시 모셔오겠는가'라는 공통질문에 홀로 'O(찬성)' 팻말을 들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